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RECENT NEWS 최근소식

최근소식

루이까또즈, 오뜨꾸뛰르 장갑 & 향수 아트전 개최

2018.01.19

 

태진인터내셔날(대표 전용준)의 「루이까또즈」가 2017년 12월 6일부터 2018년 2월 11일까지 서울 강남구 논현동 복합문화예술공간 플랫폼엘에서 오뜨꾸띄르 장갑·향수 아트전 '랑데부, 그녀를 만나다(Rendez-Vous)'를 개최한다.

 

'랑데부, 그녀를 만나다' 아트전은 작년부터 「루이까또즈」가 정기적으로 선보이고 있는 브랜드 기획 전시의 일환으로 가죽을 테마로 해 장갑과 향수를 색다른 관점으로 바라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로 마련했다.

 

이번 전시는 프랑스 파리에서 살고 있는 한 여인의 공간을 테마로 그녀의 흔적을 밟듯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공예를 만나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정교한 장갑 제작 기술과 풍부한 상상력을 더한 장갑 예술로 유럽에서 주목받는 스웨덴 출신 장갑 디자이너인 토마신 바르느코브(Thomasine Barnekow, 이하 토마신)를 비롯한 30여명의 아티스트들이 참여했다.

 

전시는 '랑데부 - 만남'을 주제로 세 가지 주제로 구성했다. '그녀의 방'은 침실, 드레스룸, 다이닝룸 등 다양한 공간을 탐색하면서 탁자, 조명, 주얼리 등 200여 점이 넘는 공예 작품을 만나도록 구성됐다.

 

특히 '겨울의 정원'을 테마로 장갑 디자이너 토마신과 함께한 공간에는 방한용이나 패션 액세서리로 익숙한 장갑을 예술 작품으로 형상화된 오트쿠틔르 장갑 아트전을 선보인다. 꽈배기 패턴, 버클 장식 등의 소재를 조화롭게 활용해 장갑을 마치 상상 속 열대정원에 자리한 영롱한 보석처럼 표현했다. 또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제작한 '「루이까또즈」 x 토마신 바르느코브 스페셜 에디션' 콜래보레이션 장갑도 첫선을 보인다.

 

마지막으로 '향수의 방'에서는 향장회사인 '한불화농'과 유리 작가 김헌철의 설치 작품, 남서울대학교 유리세라믹 디자인학과와 협업으로 만들어진 시향기,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그녀의 향'을 만나 볼 수 있다.